메뉴 건너뛰기

우종창 기자의 거짓과 진실


참치를 잡던 원양어선 선장에서 동원산업 설립자로 변신한 김재철 동원그룹 명예회장이 KAIST500억원을 기부했다. 인공지능(AI) 분야의 인재 양성 및 연구를 위해서다. 이런 사실을 보도한 동아일보 2020. 12. 16. 기사를 전문, 인용한다.

드디어 만선을 했다. 작열하는 태양의 밑에서 또는 폭풍우 속에서 위험을 무릅쓰고 한 마리 한 마리 가슴을 졸이며 낚아 올린 고기가 이젠 어창에 그득히 차서어렵게 낚은 다랑어를 흉측한 돌고래나 모진 상어 떼에 빼앗긴 적도 많지만.”

1975년판 실업계 고교 2학년 국어교과서(문교부 발행)에 실린 거친 파도를 헤치고란 글이다. 소설 노인과 바다가 떠오르는 이 글은 참치하면 생각나는 동원그룹의 김재철 명예회장이 썼다. 1966년 고려원양 광명호 선장 시절에 일기 형식으로 쓴 글로 문장이 빼어나 교과서에도 실렸다.

대양을 누비며 동원그룹을 일군 그의 열정은 이제 고기의 바다에서 데이터의 바다로 바뀌었다. 김재철 명예회장은 젊은 시절엔 세계의 푸른 바다에서 대한민국의 미래를 찾았지만, 인공지능(AI) 시대에는 데이터의 바다에 새로운 미래가 있을 것이라며  AI 인재 육성에 써달라는 당부와 함께 KAIST에 사재(私財) 500억원을 출연했다.

2020. 12. 16. 오전, 대전 KAIST 본원 학술문화관(정근모 콘퍼런스홀)에서는 KAIST 교수 및 학생과 김재철 명예회장의 가족인 김남구 한국금융지주 회장, 김남정 동원그룹 부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부 약정식이 열렸다. 기부금은 앞으로 10년간 연차적으로 현금으로 제공된다.

김재철 명예회장은 “AI 물결이 대 항해(航海) 시대와 1·2·3차 산업혁명 이상으로 우리의 삶을 바꾸는 큰 변화를 이끌 것이라며 오늘 이 자리는 대한민국이 AI 선진국으로 나아가는 출정식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위대한 잠재력을 가진 우리 국민이 국력을 모아 경쟁에 나서면 AI 선진국이 될 수 있다과학영재들과 우수한 교수진이 집결해 있는 KAIST가 선두 주자로서 우리나라 AI 개발 속도를 촉진하는 플래그십 역할을 해 달라고 당부했다.

신성철 KAIST 총장은 “KAISTAI 인재 양성 및 연구의 세계적 허브가 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화답했다.

김재철 명예회장은 동원그룹 창립  50주년을 맞은 지난해 경영 일선에서 물러난 뒤, AI 인재 양성과 기술 확보에 남다른 관심을 기울여 온 것으로 알려졌다.

 

계열사인 동원산업이 지난해 한양대에 30억원을 기부해 한양 AI 솔루션센터를 세우도록 지원하기도 했다. 동원그룹은 전 계열사에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 프로젝트를 도입해 AI 기술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KAIST는 지난해 8월에 문을 연 AI대학원의 명칭을 김재철 AI대학원으로 바꿀 방침이다. 2030년까지 세계 최고 수준의 연구역량을 갖춘 교수진을  40명까지 늘려 AI ·복합 인재 양성과 연구에 주력한다.

이 대학원에는 현재 구글과 IBM 왓슨, 마이크로소프트 등 글로벌기업의 AI 연구소 출신 전임교수 13명과 겸임교수 8명 등으로 교수진을 구성하고, 석사과정 79, ·박사 통합과정 17, 박사과정 42명 등이 재학 중이다.


KAIST는 우수 인재와 교수진 확보를 위해 현재 대전 본원의 AI대학원을 내년 3월부터 단계적으로 서울캠퍼스(홍릉)로 이전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2023년부터는 AI 관련 기업들과의 공동연구 및 산학협력 프로젝트를 추진하기 위해 양재 R&D(연구개발) 혁신지구에 교육 및 연구시설을 확충할 계획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유료회원을 모집합니다. 우종창 2020.12.08 64
공지 장진호 전투의 역사적 의미 우종창 2020.12.05 55
공지 헌법재판관 상대 손해배상소송 재판 열린다. 우종창 2020.12.01 72
16 “박근혜 대통령님. 미안합니다” 우종창 2020.11.28 83
15 김종인에게 보낸 내용증명 편지 전문 [1] 우종창 2020.12.21 74
14 [우병우 전 민정수석] 항소심 최후진술서 file 무궁화 2020.11.24 69
13 김정은 상대 손해배상 판결문(1심, 2020년7월7일) file 우종창 2020.11.26 60
12 좌파 성향 판사는 전체의 20% 정도 우종창 2020.12.08 57
11 윤석열 검찰총장의 직무집행 정지를 명한 추미애 법무장관 발표문 우종창 2020.11.25 52
10 「남북 정상회담 회의록 폐기」…유죄 취지로 파기 우종창 2020.12.10 51
9 문재인은 2조8천억원을 배상하라! 우종창 2020.12.10 50
8 문재인, 퇴임 후 돌아갈 곳은? 우종창 2021.01.11 30
7 「삼호어묵」이 문준용을 비판하다! 우종창 2020.12.22 27
6 7억7천만원 벌면 2억5천만원이 세금 우종창 2021.01.11 24
» 김재철 동원그룹 명예회장, KAIST에 500억 기부 우종창 2020.12.17 23
4 조국과 한인섭…조국의 형량(刑量)은? 우종창 2020.12.29 22
3 문재인, 윤석열 징계안 오후 6시30분에 재가 우종창 2020.12.17 22
2 9만명 늘린 공무원…눈 올 때 어디 갔나? 우종창 2021.01.08 21
1 추미애와 청와대의 갈등…사직서 언제 제출하나? 우종창 2021.01.07 21